새문안 교회 표어
오직 예수, 오직 복음, 오직 말씀으로 돌아가자! (히 13:8, 롬 1:16-17)
교회 일정

말씀 · 찬양

HOME 말씀 · 찬양 말씀
  • 말씀
  • 찬양
  • 인터넷생방송
  • 교회학교 영상예배
  • 기념ㆍ특별예배
  • 교육영상·세미나
  • 새문안영상
주일예배
  • 주일예배
  • 주일5부예배
  • 찬양예배
  • 수요일예배
  • 이른아침예배
  • 금요일밤기도회

주일예배

주일예배 설교
비유에 담긴 하나님 나라의 삶(16) – 용서할 줄 모르는 종의 비유(마태복음 18:23~35)
이상학목사
2020-02-16
     
◈ 오늘의 말씀(마태복음 18:23~35)
23. 그러므로 천국은 그 종들과 결산하려 하던 어떤 임금과 같으니
24. 결산할 때에 만 달란트 빚진 자 하나를 데려오매
25. 갚을 것이 없는지라 주인이 명하여 그 몸과 아내와 자식들과 모든 소유를 다 팔아 갚게 하라 하니
26. 그 종이 엎드려 절하며 이르되 내게 참으소서 다 갚으리이다 하거늘
27. 그 종의 주인이 불쌍히 여겨 놓아 보내며 그 빚을 탕감하여 주었더니
28. 그 종이 나가서 자기에게 백 데나리온 빚진 동료 한 사람을 만나 붙들어 목을 잡고 이르되 빚을 갚으라 하매
29. 그 동료가 엎드려 간구하여 이르되 나에게 참아 주소서 갚으리이다 하되
30. 허락하지 아니하고 이에 가서 그가 빚을 갚도록 옥에 가두거늘
31. 그 동료들이 그것을 보고 몹시 딱하게 여겨 주인에게 가서 그 일을 다 알리니
32. 이에 주인이 그를 불러다가 말하되 악한 종아 네가 빌기에 내가 네 빚을 전부 탕감하여 주었거늘
33. 내가 너를 불쌍히 여김과 같이 너도 네 동료를 불쌍히 여김이 마땅하지 아니하냐 하고
34. 주인이 노하여 그 빚을 다 갚도록 그를 옥졸들에게 넘기니라
35. 너희가 각각 마음으로부터 형제를 용서하지 아니하면 나의 하늘 아버지께서도 너희에게 이와 같이 하시리라
03182 서울시 종로구 새문안로 79 대한예수교장로회 새문안교회
TEL : 02-732-1009 FAX : 02-733-8070
COPYRIGHT(C) 2018 SAEMOONAN All Rights Reserved. Designed by (주)스데반정보